의무고지사항이란?

실비보험에 가입하기 위해서 계약자는 보험사 측에게 의무적으로 자신에 대한 상황들을 세세하게 고지해야 합니다. 이 제도는 상법 제651조에 속하며, 계약자의 질병, 장애, 수술, 직업, 이륜차 탑승 여부 등 건강 상태와 관련될 수 있는 요소들을 말함으로써, 계약에 영향을 끼칠 수 있는 점을 방지하기 위해 생겨났습니다. 

 

계약자가 의무적으로 고지한 사항들을 토대로 보험료가 내려갈 수도, 올라갈 수도 있습니다. 한마디로 보험계약 성사와도 연관 있기 때문에 계약자는 사실대로 자신의 상황을 알려야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. 의무고지사항을 알릴 때 주의해야 할 점은 담당 설계사가 아닌 보험사에게 직접적으로 알려야 합니다. 설계사가 계약 성사와 연관이 있을 순 있지만, 계약 체결 권한이 없기 때문입니다. 이 점 반드시 주의하시어 피해 없으시길 바랍니다.

 

또한, 고지대상임에도 불구하고 나의 질병을 숨기고, 보험료 인상을 막기 위해 의무고지사항을 무시한다면 큰 피해를 얻게 됩니다. 계약자가 의무인 알릴사항에 대해서 고지하지 않고, 고의성을 가지고 의도적으로 숨겼을 시 발생되는 가장 큰 피해는 보험사가 강제로 계약해지를 할 수 있다는 점입니다. 중도해지를 하면 책임져야 하는 해지금도 발생할뿐더러, 그제야 다른 회사의 상품을 가입한다고 하더라도 어려움이 쉽게 생길 수 있습니다. 이미 병력이 생겼다면 어떤 보험이든 가입 심사에서 불리해지기 때문입니다. 즉, 모든 피해는 계약자의 몫이 되는 것입니다. 이런 피해를 막기 위해서 보험사에서 제시하는 의무고지사항들을 꼼꼼하게 확인하고 실행하시길 바랍니다.